서초구,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 곳곳에 열려
서초구, 양성평등주간 기념행사 곳곳에 열려
  • 김두평 기자
  • 승인 2022.08.31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만에 대면 진행... ‘내일이 행복한 양성평등을 향해’ 슬로건
(사진=서초구)
(사진=서초구)

서울 서초구는 양성평등주간(9월1일~7일)을 맞아 구청 및 권역별 서초여성가족플라자에서 다양한 기념행사를 연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내일이 행복한 양성평등을 향해’라는 슬로건으로 양성평등 문화 정착을 위해 코로나 19이후 3년 만에 대면행사로 진행된다.

먼저 구는 다음달 2일 10시 구청 2층 대강당에서 ‘2022년 서초구 양성평등주간 기념식’을 연다. 기념식에서는 스페셜 앙상블의 축하 공연을 시작으로 평소 양성평등 실현, 여성의 사회 참여 확대 등에 앞장 선 서초구민과 단체에 ‘제8회 서초여성상’을 수여하는 시상식이 진행된다. 중·고등학생 대상으로 '청소년 젠더 공감 짧은 글 공모전' 시상도 함께한다. 이후 미술계의 스토리텔러 정우철 도슨트의 명사 특강도 진행한다.

이와 함께 구는 1층 로비에서 ‘서초구 양성평등 풀뿌리 축제’도 연다. 이는 총 17개의 지역 풀뿌리 단체들 및 활동가가 직접 기획한 참여형 행사로 축하공연과 다양한 체험부스로 구성됐다.

축하공연은 서리풀 하모니카, 미니하프 앙상블 공연 등 풀뿌리 활동가들의 공연을 만날 수 있으며 올해 서초여성상을 수상한 황지수 강사의 이색적인 악기 칼림바 공연도 펼쳐진다. 행사장 한켠에는 체험부스를 마련해 △체험존(토핑재료로 맛있는 간식 만들기, 나를 발견하는 오라클 카드 체험) △지식존(성인지 관점으로 다시 보는 직업, 임산부 체험) △이벤트존(성평등 실천다짐 작성) 등이 진행된다. 특히 이벤트존에서는 성평등 실천다짐을 작성하면 참여자에게 반려식물을 선물로 증정한다.

이 외에도 구는 여성가족친화 공간인 권역별 서초여성가족플라자에서도 양성평등 행사를 개최한다. 서초센터는 다음달 3일 ‘제5회 아빠쉐프 요리페스티벌’을 열어 가족과 함께하는 특별한 시간을 준비했으며, 다음달 6일과 7일 양성평등을 주제로 영화와 브런치를 함께 즐길 수 있는 ‘브런치 무비살롱’을 4층 북카페에서 진행한다. 잠원센터는 어린이 독후감 공모전인 ‘서초어린이, 평등을 읽다’를 진행 후 우수작을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그간 구는 양성평등문화 확산과 여성의 사회참여 증진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으며, 그 결과 지난해 12월 여성친화도시 2단계에 재지정됐다.

전성수 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양성평등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이를 실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양성평등 정책 추진으로 양성평등 가치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울/김두평 기자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