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관악구 신사동 수해 현장 찾아 자원봉사 참여”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관악구 신사동 수해 현장 찾아 자원봉사 참여”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2.08.17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에 “수해지역에 신속하고 충분한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모든 행정력 집중” 당부
수해 피해 서울시민의 일상 회복이 하루빨리 이루어질 수 있도록 총력 다할 것!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수해복구에 구슬땀... 관악구 조원동 수해복구현장 봉사 참여' (사진=서울시의회 제공)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수해복구에 구슬땀... 관악구 조원동 수해복구현장 봉사 참여' (사진=서울시의회 제공)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은 17일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관악구 신사동 수해지역을 찾아 침수 상가 및 지역아동센터의 수해복구 작업에 참여했다.

지난 8일부터 서울 및 수도권 지역에 쏟아진 기록적인 폭우로 10여 명의 사상자와 3,000명이 넘는 이재민이 발생했고, 특히 관악구는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접수가 6천여 건에 달하고, 관악신사시장 부근 저지대 주택가와 상가들이 빗물 역류로 인해 침수되는 등 큰 피해를 입은 지역이다.

이날 수해복구 현장 봉사에는 이병도 더불어민주당 수석부대표를 비롯해 임만균, 이민옥, 박강산, 아이수루, 최재란 의원 등이 참여했다.

피해현장을 잠시 둘러본 의원들은 폭우가 내린지 일주일이 넘었는데도 여전히 더디기만 한 복구작업과 부실한 피해 지원에 안타까움을 금치 못하며 급히 현장정리를 위해 두 팔을 걷어붙였다.

침수된 부품 대리점 상가의 부품과 자재를 직접 운반하고, 지역아동센터의 침수 물품 등을 정리하는 등 응급복구에 힘을 보태기 위한 구슬땀을 흘렸다.

의원들은 피해 주민들의 불편사항을 현장에서 청취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함께 복구작업에 참여한 한 피해주민은 “도림천 주변 하수관거 및 배수펌프가 설치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피해가 컸다”고 밝혔고, 의원들은 관련부서에 이 내용을 직접 전달, 상황을 파악하여 재발 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피해 주민들은 “어려운 현장에서 자신의 일처럼 피해복구에 힘을 보태준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큰 힘이 되었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속히 복구 지원 및 재발방지 방안을 마련해줄 것을 요청했다.

복구 작업 후에는 빗물역류로 인해 큰 침수피해를 입은 신사시장을 방문, 상인회와 주요 피해상인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통해 시장 소상공인들의 피해현황을 파악하고 지원대책을 논의했다.

이병도 의원은 서울시에 “관악을 비롯한 수해 지역에 피해복구를 위해 신속하고 충분한 수준의 지원이 이뤄지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촉구하며,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역시 예상치 못한 수해로 큰 어려움을 겪게 된 서울시민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 밝혔다.

[신아일보]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