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민 도예대학 수료생 특별전 '三十九人의 도공' 개최
남원시민 도예대학 수료생 특별전 '三十九人의 도공' 개최
  • 송정섭 기자
  • 승인 2022.08.1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남원시민도예대학)
(사진=남원시민도예대학)

전북 남원 춘향테마파크 내 위치한 남원시민도예대학이 제46기 개강식과 함께 제45기 수료생 39명이 참여한 특별전 〈三十九人의 도공〉을 8일 열었다. 

17일 대학에 따르면 지난 4개월간 또는 2년여간의 교육을 통해 배움의 결과를 선보인 〈三十九人의 도공〉 전시는 도공 후예의 손끝에서 태어난 80여점의 작품으로 구성됐다. 9월30일까지 남원시민 도예대학 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이 전시의 포토존으로 불리고 있는 <가든테이블>은 제45기 조형과정 이은주씨 작품으로 기초 때 배운 코일링 기법으로 쌓아 올려 결을 긁어 흑유를 뿌리고 닦아내는 과정을 여러 번 반복하여 완성시켰다. 전시관람을 하고 시원한 바람과 함께 <가든테이블>과 윤영숙씨의 <쉼>에서 잠시 쉬어 가도 좋다.

도예를 처음 접한 기초과정 김정씨는 "흙과의 만남은 새롭고 마음이 차분해지는 느낌마저 들며, 다음 과정인 물레실습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특별전이 이뤄지는 전시실은 시민과 함께하는 문화 프로젝트로 문화공간 이용과 공유로 공간활용을 위해 지난 7월 전시실 시설을 보수해 새롭게 단장했다. 수강생은 물론 지역작가들의 창작활동을 위한 공간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도예대학 관계자는 "도예 인재 양성과 도자문화의 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내년도에는 전시관 운영 강화 및 교육프로그램 고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남원/송정섭 기자

swp207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