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저피탐 무인 편대기' 개발 나선다
대한항공, '저피탐 무인 편대기' 개발 나선다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2.08.16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과학연구소 주관 과제 우선 협상 대상자 선정
대한항공 저피탐 무인편대기 개념도.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 저피탐 무인편대기 개념도.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최근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진행되는 ‘저피탐 무인편대기 개발’ 과제에서 우선 협상 대상자에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저피탐 무인편대기는 새로운 무기 체계 개발을 위한 국방과학연구소의 ‘미래 도전 국방 기술과제’ 중 하나로 진행된다.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개발되는 기술이다.

국방과학연구소는 지난해 11월부터 무인편대기 기술개발을 착수해 현재 기본 설계를 마쳤다. 우선 협상 대상자로 선정된 대한항공은 국방과학연구소와 상세 설계를 함께 진행한다.

대한항공은 저피탐 무인 편대기와 유인기가 동시에 임무를 수행하는 ‘유·무인 복합체계’로 개발할 계획이다. 유인기 1대가 무인기가 3∼4대와 편대를 이뤄 유인기를 지원·호위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감시정찰 △전자파 교란 △정밀 타격 등 독자적인 자율 임무도 수행한다.

대한항공은 지난 2010년부터 국방과학연구소와 함께 국내 처음으로 저피탐 무인기를 공동 개발해 무미익 시험 비행에 성공했다. 지난해는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의 ‘광대역 저피탐 UAV 기체구조 기술연구’ 과제를 수주해 저피탐 무인기 관련 핵심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fro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