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누적 73% '선두 유지'… 1차 국민여론조사 79.69%
이재명, 누적 73% '선두 유지'… 1차 국민여론조사 79.69%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2.08.14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까지 경선 마무리… 반환점 돌아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들이 14일 충북 청주시 CJB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명, 박용진, 강훈식 후보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들이 14일 충북 청주시 CJB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명, 박용진, 강훈식 후보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충남·충북·세종·대전 권리당원 투표에서도 이재명 당대표 후보가 압도적 득표율을 나타내며 선두를 지켰다. 

또 이 후보는 처음 발표된 1차 일반 국민 여론조사 결과에서도 80%에 육박하는 득표율을 기록했다. 

4주간 치러지는 민주당 순회경선은 이날 반환점을 통과했다.

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14일 오후 대전 한밭종합운동장에서 대전·세종 합동연설회를 마친 뒤 공개된 권리당원 투표 결과 이 후보는 충남 66.77% 충북 74.09%, 세종 76.22%, 대전 73.84%의 득표율을 보였다. 

박용진 후보는 충남 15.94%, 충북 21.34%, 세종 18.37%, 대전 20.07%였다. 

강훈식 후보는 충남 17.29%, 충북 4.57%, 세종 5.42%, 대전 6.09%를 나타냈다. 

이날까지 12개 시도 누적 득표율은 이 후보 73.28%, 박 후보 19.90%, 강 후보 6.83%다. 

이 후보는 이날 함께 발표된 1차 국민 여론조사 결과에서도 79.69%의 지지를 얻었다.

박 후보가 16.96%, 강 후보가 3.35%로 뒤를 이었다.

민주당은 당대표 경선에서 대의원 30%, 권리당원 40%, 일반 당원 여론조사 5%, 일반 국민 여론조사 25%를 각각 반영한다. 

이날 발표된 1차 여론조사 결과는 오는 28일 열리는 전당대회 당일 최종 득표율과 합산된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