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순환자원 품질표지인증' 획득
동국제강, '순환자원 품질표지인증' 획득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2.08.11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계 첫 철강 부산물 '밀스케일' 표지 인증
(사진 왼쪽부터) 김의진 동국제강 포항공장 관리담당 이사, 허슬기 동국제강 포항공장 안전환경팀 사원, 신용준 동국제강 포항공장장이 동국제강 포항공장에서 밀스케일 품질표지인증서를 들고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동국제강]
(사진 왼쪽부터) 김의진 동국제강 포항공장 관리담당 이사, 허슬기 동국제강 포항공장 안전환경팀 사원, 신용준 동국제강 포항공장장이 동국제강 포항공장에서 밀스케일 품질표지인증서를 들고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은 국내 철강업계 처음으로 철강 압연 부산물 ‘밀스케일(Mill Scale)’의 순환자원 품질표지인증을 취득했다고 11일 밝혔다.

밀스케일은 철강 제품 압연 또는 열처리 과정에서 나오는 두꺼운 산화층으로 제철, 제강 원료로 재활용할 수 있다.

동국제강은 지난 2021년 포항공장 밀스케일을 폐기물이 아닌 순환제품으로 개발해 인증받았다. 최근 무해성, 재활용성 등을 추가심사 받아 품질표지 인증까지 획득했다. 밀스케일의 ‘순환자원 표지인증’을 취득한 경우는 동국제강 포항공장이 처음이다.

순환자원 품질표지인증은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순환자원에 대한 심사를 받아 순환자원 표지 로고를 표시하는 제도다.

동국제강은 폐기물 저감과 자원 순환의 일환으로 철강 제품 생산 과정에서 나오는 부산물을 순환자원 제품으로 전환하는 연구개발을 지속하고 품질표지 인증을 확대할 계획이다.

fro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