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직영 풀베기단 운영…더 깨끗한 해남만들기 구슬땀
해남군, 직영 풀베기단 운영…더 깨끗한 해남만들기 구슬땀
  • 박한우 기자
  • 승인 2022.08.11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변 풀베기단 직영, 쾌적한 가로환경 효과 톡톡
전남 해남군이 직영 풀베기단 운영으로 더 깨끗한 해남만들기 효과를 톡톡히 거두고 있다. (사진=해남군)
전남 해남군이 직영 풀베기단 운영으로 더 깨끗한 해남만들기 효과를 톡톡히 거두고 있다. (사진=해남군)

전남 해남군이 직영 풀베기단 운영으로 더 깨끗한 해남만들기 효과를 톡톡히 거두고 있다.

군은 지난 2019년부터 지역주민들을 풀베기 사업단으로 공개 채용해 도로변 정비에 활용하고 있다. 이전 공개입찰 방식은 관외 업체가 주소만 관내에 두고 사업에 참여하는 경우가 발생하면서 사업기간 사이에 무성해진 잡풀이 방치되거나 지역주민의 의견이 신속히 반영되기 어려웠다.

이에따라 예초기 작업원과 안전 수신호 요원 등을 풀베기단으로 편성해 운영함으로써 지역 일자리 창출은 물론 도로변 잡풀의 상시적인 관리가 가능해져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올 하반기에도 43명의 인원이 지방도 및 군도 도로변 약 1218km와 소공원·가로화단 184개소 등에서 풀베기 및 쓰레기 수거 등을 실시한다. 도로변 풀베기는 총 4회에 걸쳐 실시되는 가운데 지난 7월 첫 번째 풀베기를 완료했다.

또한 직영 경관정비단도 운영, 국도 13호선과 14개 읍면을 잇는 18·77호선 등에 황금사철 및 홍가시 나무 식재로 아름다운 가로 경관 조성과 생육관리에도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풀베기 사업단 운영은 안전사고 예방이 가장 중요하므로 작업 전 매일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안전장비를 지급, 교통안전대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민선8기 해남형 ESG실천 과제에 맞춰, 더 깨끗하고, 아름다운 가로경관을 자랑하는 지역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w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