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전 현장 CCTV 연계 '통합관제센터' 구축
코오롱글로벌, 전 현장 CCTV 연계 '통합관제센터' 구축
  • 서종규 기자
  • 승인 2022.07.28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위험 작업 여부·재난 정보 등 파악 가능
김정일 코오롱글로벌 대표이사 사장(오른쪽 첫 번째)이 28일 경기도 과천시 코오롱타워에서 안전보건 통합관제센터 개소식에 참석했다. (사진=코오롱글로벌) 

코오롱글로벌이 28일 경기도 과천시 코오롱타워에서 안전보건 통합관제센터 개소식을 했다고 밝혔다.

통합관제센터는 모든 현장 CCTV를 연계해 전국 각지 건설 현장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공간이다. 현장 내 △프로젝트 현황 △고위험 작업 여부 △점검 현황 △재난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코오롱글로벌은 센터에 상주 운영요원을 배치해 CCTV를 실시간 모니터링하도록 했다. 위험 요소가 발견되면 즉각 현장에 알리고 지침을 내리도록 할 방침이다. 또 재난‧재해 발생 시 관제센터 내 비상 대응 '워룸(WAR ROOM)'을 가동해 체계적이고 신속한 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연말까지 이동·지능형 알고리즘 CCTV를 설치해 관제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영상 자동 분석을 통해 위험 요소를 미리 제거하는 기능을 구축할 계획이다. 현장에 투입되는 인력을 데이터화해 고위험군을 별도 관리하는 기술도 도입할 예정이다.

김정일 코오롱글로벌 대표이사 사장은 "첨단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통합관제센터의 실시간 관제를 통해 위험작업 모니터링 및 재난 대응 등 현장 내 안전사고 예방 활동이 강화될 것"이라며 "이번 통합관제센터 개소로 스마트 안전 기술 보급 촉진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eojk052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