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팀 ‘살기좋은 도시만들기’ 최우수상
익산팀 ‘살기좋은 도시만들기’ 최우수상
  • 익산/문석주기자
  • 승인 2009.12.15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추진한 도시대학 프로그램 발표회에서 시민, 공무원 시의원으로 구성된 익산팀이 ‘탑천 따라 마을따라 미륵사지 가는 자전거길 만들기’를 발표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익산팀이 발표한 이 사업은 익산이 자전거 타기에 좋은 평야지대라는 특성과 자연친화적이며 안전한 탑천 제방을 활용해 도.농간 소통할 수 있는 장점이 돋보였다는 심사위원들의 평가를 받았다.

이 사업은 하나로~탑천~미륵사지 간 총 8km 구간을 3개 테마별로 구분해 자전거 길을 조성한다.

하나로 구간 1.4km는 이면도로를 자전거도로로 이용하고 임상교 하부통로는 만남의 광장과 주민교류장, 전시장으로 조성한다.

자연생태학습구간 4.4km는 생태체험장, 역사문화체험구간 2.2km를 조성하고 미륵초교를 추억의 교실과 자전거 역사, 전시 등 소개마당 교실로 운영한다.

현재 정부의 녹색성장 정책에 맞춰 자전거타기 활성화를 추진하고 있는 시는 이번 사업에 최우수상을 받은 익산팀을 참여시켜 기본계획을 수립한 후 단계적으로 사업을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