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수산식품 1500만 불 수출 상담 성과
충남도, 수산식품 1500만 불 수출 상담 성과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2.07.01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수산식품 수출상담회…도내 15개 업체 참여
(사진=충남도)
(사진=충남도)

충남도가 온·오프라인 수산식품 수출상담회 개최, 괄목할 만한 수출 상담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도에 따르면 2022 수산식품 수출상담회가 지난 29일 덕산 스플라스 리솜에서 도내 15개 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열려 총 1500만 달러의 수출 상담과 580만 달러에 달하는 현장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상담회는 도내 수산식품 업체에 1대1 수출 상담을 지원해 기업 인지도를 높이고 해외 바이어를 발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참가한 도내 기업은 △키조개 △뱅어포 △어간장 △김류 △수산 가공 즉석식품(HMR) 등 총 15개 업체로, 업체별 우수 주력 상품을 선보였다.

바이어 업체는 미국·중국·일본·호주·캐나다 등 10개국 16개사가 참여했으며, 이 중 11개사는 해외 현지에서 온라인으로 참여해 도내 우수 수산식품에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아울러 이날 상담회에서는 수출기업이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도록 수출 및 자유무역협정(FTA) 관련 전문가의 무료 상담도 운영했다.

윤진섭 도 해양수산국장은 “어려운 경제적 여건 속에서도 도내 수산식품 수출이 지속 증가하고 있어 5월 말 기준 누적 도 수산식품 수출액은 8139만 달러를 기록했다”라면서 “수산식품 수출업체의 여건에 맞춰 단계별 지원을 강화하고 수출 품목을 다양화해 도내 수산식품 산업이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도내 수산식품의 세계화를 도모하고자 하반기에는 수산식품 수출기업 역량 강화 세미나 열 계획이며, 10월에는 파리 식품 박람회(SIAL PARIS 2022)에 참가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