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장애인들 운영 카페 ‘안녕’ 오픈
안양, 장애인들 운영 카페 ‘안녕’ 오픈
  • 전연희 기자
  • 승인 2022.06.13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리스타 교육 이수 발달·지체장애인 등 근무
경기도 안양시는 장애인들이 운영하는 카페 ‘안녕’을 오픈했다. (사진=안양시)
경기도 안양시는 장애인들이 운영하는 카페 ‘안녕’을 오픈했다. (사진=안양시)

경기도 안양시는 장애인들이 운영하는 카페 ‘안녕’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오픈했다.

13일 시에 따르면 안양도시공사와 (사)‘희망과 사람’이 협약을 체결, 실내수영장 건물 내 폐장한 체력단련실을 리모델링, 수영장 이용객 편의를 겸한 카페로 전환했다.

안양실내수영장 2층 121.7㎡ 면적의 카페 ‘안녕’은 커피 등 음료와 간단한 간식거리를 판매한다. 매주 월요일∼금요일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열지만 상황에 따라 운영일을 조정할 예정이다.

바리스타교육을 이수한 발달장애 및 지체장애인 등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가 교대로 근무하고 있다.

(사)희망과 사람(안양시장애인자립생활센터 센터장) 이용훈 대표는 “카페 개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주신 시에 감사드린다”며 “카페 수익금은 카페 운영 및 장애인 직업재활에 활용할 계획이며, 장애인의 자립과 재활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개업 식장을 찾은 최대호 시장은 “카페 ‘안녕’은 장애인일자리 창출과 수영장을 이용하는 시민에게 휴식공간 제공의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hun211236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