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안전공단-국방부, 군부대 상용차량 안전 확보 추진
교통안전공단-국방부, 군부대 상용차량 안전 확보 추진
  • 남정호 기자
  • 승인 2022.06.0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밀검사 및 군 차량 관리능력 제고 위한 정비·점검 방법 교육
박용성 교통안전공단 자동차검사본부장(왼쪽)과 이복균 국방부 군수관리관이 9일 서울시 용산구 국방부에서 군 상용차량 운행안전성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교통안전공단)
박용성 교통안전공단 자동차검사본부장(왼쪽)과 이복균 국방부 군수관리관이 9일 서울시 용산구 국방부에서 군 상용차량 운행안전성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이 국방부와 9일 서울시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군 상용차량 운행안전성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그동안 군 자체적으로 관리하던 육·해·공군과 해병대, 국직부대 등 국방부 소속 군내 상용차량의 안전성을 확보해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마련했다.

협약에 따라 교통안전공단은 군 상용차량에 대한 정밀검사를 수행하고 군내 차량담당자를 대상으로 차량 관리능력 제고를 위한 자체 정비 및 점검 방법 등 교육을 한다. 

올해 중 육·해·공군 일부 부대를 대상으로 운영하고 내년부터는 전군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권용복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협약을 통해 군 내 모든 상용차량의 검사를 수행해 교통 사각지대를 제거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공운송수단이 더욱 안전하게 운행될 수 있도록 공단이 보유한 기술과 인프라를 활용해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sout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