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강서 맞춤형 스마트도시 이행계획’ 수립
강서구, ‘강서 맞춤형 스마트도시 이행계획’ 수립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2.05.17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기술 활용 도시 문제 해결과 도시 경쟁력 강화
구도심과 신도심의 균형 발전을 위한 35개 사업 추진

서울 강서구는 첨단기술로 도시 문제를 해결하고 도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강서 맞춤형 스마트도시 이행계획’을 수립했다고 17일 밝혔다.

지역 특성에 맞춘 스마트도시 구현으로 구도심과 신도심이 조화롭게 성장하고 구민 누구나 첨단 공공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미래도시를 만들기 위한 취지다.

이행계획은 지난해 12월 공표한 ‘강서 맞춤형 스마트도시 기본계획’의 후속 조치로, ‘지속가능한 미래도시의 가치 실현’이라는 비전 아래 3년 간 109억여 원을 투입해 35개의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은 기존 주거지역에서 발생하는 도시문제를 해결해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기 위한 구도심 중심의 ‘Lim 스마트 프로젝트’와, 스마트 기술로 함께 상생하며 발전하기 위한 신도심 중심의 ‘Plus 스마트 프로젝트’로 나뉜다.

‘Lim 스마트 프로젝트’에서는 △안전하게 거주하고 보행하는 도시 △쾌적한 주거환경 관리 △스마트 공유와 신기술을 활용한 생활 △스마트 기기로 건강증진 등 4가지 전략을 수립하고 20개의 세부사업이 시행된다.

세부사업은 여성 1인 가구 및 점포 안심지원, 시설물 재난안전 관리 시스템, 독거 어르신 및 중장년 1인 가구 IoT 기기 보급, 무단투기 CCTV 고도화 등 안전·주거·복지 분야의 당면한 문제 해결에 초점을 맞췄다.

‘Plus 스마트 프로젝트’에서는 △스마트 기술도입 친환경 Life △지능형 기술활용 통합관리 △신기술 도입을 통한 미래 생활의 탐험 △스마트 도시농업과 자연친화 공간조성 △장소에서 거리로 새로운 공간으로 연결 Link 등 5가지 전략을 수립하고 15개의 세부사업이 시행된다.

세부사업은 어린이집 IoT 실내 공기질 관리, 메타버스 기반 관광 및 체험 등 비대면 플랫폼 구축, 스마트 그린쉼터 설치·운영, 마곡 문화의 거리 스마트 스트리트 활성화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도시의 미래 경쟁력 강화에 중점을 뒀다.

구는 이번 이행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반기별로 평가를 실시하고 이행관리 시스템을 운영해 2024년까지 성공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