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에 유수지 꽃길 산책공원 대대적 조성
김포에 유수지 꽃길 산책공원 대대적 조성
  • 박영훈 기자
  • 승인 2022.05.11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꽃처럼 아름다운 김포 이웃이 함께 걷는다 
유수지 꽃길 산책공원 예시. (사진=김병수 국민의힘 김포시장 후보)
유수지 꽃길 산책공원 예시. (사진=김병수 국민의힘 김포시장 후보)

김병수 국민의힘 김포시장 후보가 김포시민의 쾌적한 생활기반시설 확충을 위해 대대적인 유수지 꽃길 산책공원 조성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유수지는 여름철에 폭우가 내렸을 때 그 빗물을 임시로 저장하는 시설물로 김포에는 24개소가 있다. 김병수 후보는 “양곡 고다니마을의 고다니 유수지와 신양초등학교 유수지, 양곡유수지, 한가람중학교 유수지 등 김포에 산재해있는 이들 유수지는 물이 머무는 자리이다. 여기에 생태조건이 맞는 여러 습생식물을 계획적으로 식재해 서식지를 정화함은 물론, 그 일대에 계절에 따라 꽃을 피우는 식물을 심어 화사한 꽃과 싱그런 풀향기가 가득한 산책공원으로 조성하겠다”고 설명했다.

또한 “안전하고 예쁜 미관 산책로를 만들기 위해 LED 야간 경관조명을 설치하고 진입로나 산책로를 따라 편리한 데크로드와 벤치도 충분히 마련해 가족과 이웃이 함께 걷는 가까운 쉼터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김포 곳곳에 방치돼 온 방대한 유휴공간을 혁신적인 설계와 시공을 통해 꽃과 풀향기가 어우러지고 빛이 쏟아지는 산책공원으로 바꿔서 장애인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변화시키겠다는 것이다.

김포문제 해결사가 되겠다고 천명한 김병수 후보는 “김포시 주요 현안 중 하나가 생활기반시설 확충이다. 김포는 인구증가 전국 1위 를 기록하며 50만 도시로 급성장했지만, 생활기반시설은 작은 도시 수준에 잠겨있다. 김포시가 이 문제의 해결을 선도했어야 했다. 하지만 그러지 못했다. 한마디로 몸에 맞지 않는 옷이다. 고쳐 입어야 한다”며 강력한 시정 혁신 의지를 밝혔다.

ywpac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