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대구 국제선 재운항…다낭·방콕 5월 말 재개
티웨이항공, 대구 국제선 재운항…다낭·방콕 5월 말 재개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2.04.20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항 중단 2년여 만…입국 시 필요한 서류 갖춰야
티웨이항공 항공기.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 항공기.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대구국제공항을 통한 국제선 운항을 2년여 만에 재개한다.

티웨이항공은 다음달 28일, 29일부터 각각 대구-베트남 다낭·태국 방콕 노선을 각 주 2회씩 운항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대구국제공항 동남아 지역 국제선 재운항은 지난 2020년 3월 이후 코로나19로 운항이 중단된 지 2년여 만에 티웨이항공이 처음으로 재개하게 됐다.

특히 방콕, 다낭의 경우 허니문, 가족여행, 골프 등 대표적인 휴양·관광지로 코로나 이전 평균 80% 이상 높은 탑승률을 이어갔던 노선이다.

티웨이항공은 이번 방콕, 다낭 재운항에 이어 방역 등 관계 기관의 진행 상황에 맞춰 가능한 노선, 운항 횟수를 넓히며 하늘길 재운항을 적극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아직 종식되지 않은 코로나 상황에 맞춰 공항, 항공기 기내 방역 준수에도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해당 국가의 입국 시에는 필요한 서류 등을 갖춰야 한다.

태국 입국 시에는 입국 심사 시 여권, 왕복항공권 예약증, 백신접종완료증명서(영문), 타일랜드 패스 QR코드(출력 또는 핸드폰에 저장), 코로나 치료보장 여행자보험서(영문) 등을 소지 후 태국 정부 인증 교통편을 이용해 예약된 호텔로 이동 후 PCR 검사를 진행해 음성 확인 후 외부 활동이 가능하다.

베트남의 경우 72시간 내의 PCR 또는 24기간 내의 신속항원 검사 음성확인서, 코로나19 치료보장 여행자보험서(영문), 왕복 항공권 예약증, PC-COVID 애플리케이션 설치·QR 코드 생성이 필요하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최근 접종자 입출국 격리 면제 등 해외여행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대구 경북 시민들의 여행 편의를 위한 적극적인 노력으로 5월 재운항을 결정하게 됐다”며 “확고한 안전운항을 기반으로 방역과 서비스를 만족시켜드릴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를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