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7400억 부동산펀드 조성…이커머스 물류 대응
CJ대한통운, 7400억 부동산펀드 조성…이커머스 물류 대응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2.04.17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핵심 물류거점 확대 위한 동력 확보…블라인드펀드 활용
군포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에서 AGV(고정노선 운송로봇)가 보관 선반을 옮기고 있다.[사진=CJ대한통운]
군포 '스마트 풀필먼트 센터'에서 AGV(고정노선 운송로봇)가 보관 선반을 옮기고 있다.[사진=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총 7400억원 규모의 부동산펀드를 조성해 이커머스 물류거점을 확보한다.

CJ대한통운은 수도권 지역의 핵심 물류거점을 확보하기 위해 총 7400억원 규모의 부동산펀드를 조성했다고 17일 밝혔다.

삼성SRA자산운용과 ‘삼성SRA 일반사모부동산투자신탁 제80호’ 약정을 체결해 2500억원 규모의 물류 블라인드펀드를 조성했다. 블라인드펀드로 조성된 2500억원은 CJ대한통운과 삼성금융관계사가 투자한 2종 수익증권 1000억원과 재무적 기관투자자(FI)가 투자한 1종 수익증권 1500억원으로 구성됐다. 펀드 운용기간은 8년이다.

펀드 차입금 4900억원은 금융기관을 통해 조달할 예정이다.

CJ대한통운과 삼성금융관계사, 기관투자자는 △안정적인 투자구조의 부동산펀드 운용 수도권 중심 물류센터 확보 효율적인 물류인프라 거점 개발·발굴 △이커머스 시장 확대에 따른 물류인프라 수요 선제 대응 등에 협력한다.

CJ대한통운은 부동산펀드 조성으로 재무 부담을 최소화하고 물류센터 운영 시 발생할 수 있는 공실 부담도 완화할 수 있다. 투자자들은 이커머스 산업 성장에 따라 각광받고 있는 물류 부동산 시장에 투자함으로써 기대수익률을 높일 수 있다.

CJ대한통운은 조성된 펀드로 수도권 지역의 핵심 물류거점을 확대하기 위한 동력을 확보했다며 이를 기반으로 이커머스 물류사업을 적극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보관, 재고관리, 포장, 배송 등 물류 전과정을 통합 수행하는 풀필먼트 센터를 확대함으로써 수도권 물류망을 더욱 촘촘히 구축하고 고객서비스를 한층 더 강화할 예정이다.

CJ대한통운은 앞으로 부동산펀드를 기반으로 물류거점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이커머스 물류사업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다. 또 융합형 풀필먼트 운영 역량을 한층 더 높이고 시간대별로 더욱 세분화된 신(新)라스트마일 배송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부동산펀드 경험이 풍부한 삼성SRA자산운용과 전략적 제휴로 첨단기술이 적용된 이커머스 물류거점을 안정적으로 확보할 것”이라며 “핵심거점 확보와 함께 혁신기술기업으로서 첨단 물류기술과 시스템을 통해 고객에게 최고 수준의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이커머스 물류사업을 지속 확대하며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 경기도 용인에서는 저온 상품 물류에 특화된 ‘콜드체인 풀필먼트’를 운영하며 상품군을 확대했다. 군포에서는 첨단 물류로봇과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풀필먼트’도 운영하고 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