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재난지원금 사각지대에 25억원 구비로 지원
강북구, 재난지원금 사각지대에 25억원 구비로 지원
  • 허인 기자
  • 승인 2022.01.28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폐업 소상공인, 미취업 청년, 마을버스 업체, 택시 운수종사자 등 9개 대상
28일 어린이집·유치원·어르신요양시설·지역아동센터를 시작으로 신속하게 지급 예정

이는 지난 21일 서울시구청장협의회 임시회의에서 결의한 ‘9개 대상에 대한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것으로, 구청장협의회 결과 강북구는 올해 정부 및 서울시 재난지원금 지급대상에서 제외된 사각지대를 추가 발굴하여 지원하기로 했다.

28일부터 △어린이집 △유치원 △어르신 요양시설 △지역아동센터에 지원이 시작되며, 추후 △마을버스 업체 △폐업 소상공인 △미취업청년 △택시 운수종사자 등에 경영 안정을 위한 재난지원금을 지원한다. 종교시설에는 방역물품을 지원하여 지역사회 방역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이번 재난지원금 25억여원은 전액 강북구 예산으로 지원되며, 세부적인 지원기준에 대해서는 구청장협의회에서 논의된 결과를 바탕으로 현재 실무적인 절차를 준비 중이다. 신청요건과 기간 등은 해당 사업부서에서 강북구 홈페이지 등을 통해 지원대상별로 공지할 예정이다.

박겸수 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구민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신속히 재난지원금을 지급해 가계 안정에 힘쓰겠다”며 “앞으로도 강북구는 코로나19로 고통받는 구민들의 어려움을 덜기 위한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허인 기자

hurin020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