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청, 국내 외국기업에 새만금 투자 요청
새만금개발청, 국내 외국기업에 새만금 투자 요청
  • 남정호 기자
  • 승인 2022.01.20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생에너지사업·신산업협력지구·투자 혜택 등 소개
전북 군산시 새만금개발청 청사. (사진=신아일보DB)
전북 군산시 새만금개발청 청사. (사진=신아일보DB)

새만금개발청이 20일 한독상공회의소 주최 경제전망회의에 참석해 국내 진출 외국기업에 새만금 사업기회를 소개하고 투자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실트로닉과 지멘스, 비엠더블유 등 한독상공회의소 회원사들과 다수 글로벌 기업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세계 최대 규모로 추진 중인 재생에너지 사업과 신산업 협력지구, 투자 혜택 등 미래 전략산업의 투자처로서 새만금을 소개했다.

새만금개발청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 참석한 기업 대표들은 RE100(재생에너지 100% 사용)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스마트그린 산단을 조성하고, 재생에너지와 미래형 자동차와 같은 신산업 집적화단지 구축 등 새만금 산업생태계 조성 상황에 관심을 보였다. 또 법인세 감면과 저렴한 장기임대용지 제공 등 투자혜택에도 호응하며 투자를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양충모 새만금개발청장은 "그린성장과 신산업의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는 새만금이야말로 기업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최고의 투자처"라며 적극적인 투자를 요청했다.

sout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