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퇴직연금 적립금·수익률 모두 1위
신한은행, 퇴직연금 적립금·수익률 모두 1위
  • 민병흠 기자
  • 승인 2022.01.20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권 최초 퇴직연금 적립금 30조원 돌파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퇴직연금 운용관리적립금이 30조원을 돌파해 지난해 12월말 기준으로 30조1787억원(은행연합회 공시)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재작년 12월말 대비 14.1%(3조7226억원)가 늘어나 적립금 기준 11년 연속 은행권 1위를 달성했다.

또한 신한은행은 퇴직연금 수익률에서도 은행권 최고 수준을 유지했다. DB형, DC형, 개인형 IRP의 1년, 5년, 10년 수익률 9개 중 △DB형 5년 수익률(1.61%)과 10년 수익률(2.37%) △DC형 1년 수익률(2.19%)과 5년 수익률(2.10%) △개인형 IRP 5년 수익률(2.01%)과 10년 수익률(2.54%) 총 6개 수익률이 은행권 1위로 퇴직연금에서 가장 중요한 중장기 수익률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DC형과 개인형 IRP를 중심으로 점차 확대되는 퇴직연금시장에서 수익률 관리 역량은 핵심 경쟁력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신한금융그룹의 새로운 핵심가치인 '바르게, 빠르게, 다르게'에 발맞춰 바른 포트폴리오 중심 상품관리와 다른 고객관리로 고객의 소중한 퇴직연금이 행복한 노후 생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민병흠 기자

mbheu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