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일보

prev next
> 전국 네트워크 > 광주·전북·전남
무안군, 분재산업 메카 꿈꾼다건국대 최병철 교수 초청 분재농가 자문
무안/강병재기자  |  bjgang@shinailbo.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9.10.22  16:10:41
트위터 페이스북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무안군(군수 서삼석)은 지난 20일 건국대학교 농축대학원 교수인 최병철 박사를 초빙하여 수목관리 요령과 분재 산업육성을 위한 해제, 청계 등 지역을 순회하며 분재농가 대표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수목생리와 분재재배에 최고 권위를 가지고 있는 최 교수는 각종 공원 등지에 식재된 조경수에 대한 수목관리 요령과 병해충 방제, 조경기법 등과 특히 노거수 관리에 관한 자문과 더불어 “무안의 분재산업의 잠재력은 전국 으뜸이라며, 분재산업이 농가소득창로 이어질 수 있도록 분재농가 대표들의 선도적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작년에 산림청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해제면 천장리에 조성중인 분재생산시설 및 소재생산단지를 둘러보고 “우리나라의 분재 메카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 했다.

무안군 관계자는 금년 말 완공 예정인 분재생산시설 단지에 상설 분재 전시 및 분재 경매장 운영 등을 통하여 지역 관광 상품과 농가 소득증대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HOT Click
1
S.E.S 바다, 9세 연하와 결혼 "좋은 친구자 연인 되겠다"
2
세월호 인양비용은 '1020억'·인양업체는 '상하이샐비지'
3
투표 유출 파문…유탄 맞은 안희정
4
길었던 여행… 침몰에서 인양까지 1073일간의 ‘세월호 일지’
5
세월호 최우선 과제 '미수습자 수색' 어떻게 이뤄지나
6
"문재인, 부산에서 75% 득표"…유출파문 통제불능
7
"문재인 압승"…현장투표 유출 파문
8
'막 내린' 제주 부동산 호황기…조정국면 '돌입'
9
“3년을 기다렸는데”… 세월호 인양 왜이리 늦었나
10
최성 "투표결과 유출은 예고된 사태"
기획·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