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트아크, 동시 접속 26만명 돌파…'도화가' 업데이트 효과
로스트아크, 동시 접속 26만명 돌파…'도화가' 업데이트 효과
  • 윤경진 기자
  • 승인 2022.01.14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험가 수 227% 증가…RPG 장르로 PC방 점유율 2위 등극
로스트아크.[사진=스마일게이트 RPG]
로스트아크.[사진=스마일게이트 RPG]

스마일게이트 RPG의 로스트아크가 신규 클래스 ‘도화가’ 업데이트 이후 최고 동시 접속자 수 26만명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또한 신규 모험가 및 복귀 모험가 수가 다시 한번 크게 증가한 것은 물론 PC방 점유율 순위는 전체 2위까지 상승했다.

스마일게이트 RPG에 따르면, 로스트아크는 신규 클래스 ‘도화가’ 업데이트가 이루어진 지난 12일 당일 최고 동시 접속자 수 26만명을 넘어섰다. 이는 지난해 8월 여름 대규모 업데이트 ‘아스탤지어’ 이후 달성한 24만명을 뛰어넘은 수치다. 

이와 함께 신규 모험가 수와 복귀 모험가 수도 다시 한번 큰 폭으로 상승했다. 전주 대비 신규 모험가 수는 144%, 복귀 모험가 수는 227%가 증가해 최근 업데이트마다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한편, PC방 전문 리서치 사이트 ‘게임트릭스’ 기준 PC방 점유율 순위는 전체 2위까지 상승했으며 RPG 장르 중에서는 압도적인 1위를 기록 중이다.

로스트아크의 이 같은 성과는 12일 업데이트된 신규 클래스 ‘도화가’를 비롯해 최근 선보인 로스트아크 최초의 RVR(진영간 대규모 전투) 대륙 ‘로웬’이 이끌어 가고 있다. 또한, 다이렉트X 11 적용 등 다양한 편의성 개선 업데이트를 통해 한층 더 쾌적 해진 게임 플레이 환경도 큰 호평을 받고 있다.

도화가가 속한 새로운 종족 ‘요즈’도 모험가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요즈는 애니츠 대륙 남쪽에 위치한 ‘림레이크’ 출신으로 요즈로 구성된 신규 직업군 스페셜리스트에는 자연과 환영을 이용한 독창적인 기술을 사용하는 다양한 클래스가 추가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RPG는 2022년 내에 스페셜리스트의 신규 클래스 ‘기상술사’를 추가로 선보인다. 

한편 스마일게이트 RPG는 로스트아크 PVP 최강팀을 가리는 e스포츠 대회 ‘2022 로열 로더스’의 예선 접수를 시작하는 등 모험가들에게 로스트아크와 함께 하는 새로운 추억을 선사하며 지금의 상승세를 더욱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번 ‘2022 로열 로더스’는 총 상금 규모가 1억원으로 더욱 확대되었으며 128개 팀이 참가하는 대규모 e스포츠 대회로 성대하게 개최될 전망이다.

지원길 스마일게이트 RPG 대표는 "모험가 여러분이 보내주신 성원에 스마일게이트 RPG 임직원 모두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더욱 완성도 높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하고 소통과 환원에 기반한 운영으로 성원에 보답하는 로스트아크가 되겠다"고 말했다.

로스트아크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로스트아크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yo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