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성장금융, 정책형 뉴딜펀드 1차 출자사업 공고
산업은행·성장금융, 정책형 뉴딜펀드 1차 출자사업 공고
  • 임혜현 기자
  • 승인 2022.01.0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산업은행)
(사진=산업은행)

산업은행 및 성장금융은 한국판 뉴딜의 성공을 뒷받침하기 위한 ‘정책형 뉴딜펀드’ 2022년 1차 출자사업을 오는 7일에 공고한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 뉴딜펀드는 정책자금을 마중물로 목표 4조원을 초과한 5조6000억원이 조성됐다. 미래 핵심산업(디지털·그린) 지원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얻었다. 정책형 뉴딜펀드는 올해도 4조원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번 1차 사업을 통해 정책자금 1조원과 민간자금 1조8000억원을 매칭해 2조8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우선 조성한다.

선정 운용사수는 블라인드펀드 기준 14개로 작년 대비 펀드별 규모를 키워 운용의 효율성을 개선하는 한편, 뉴딜분야 기업의 스케일업을 집중적으로 돕는다.

이번 1차 출자사업은 디지털·그린분야 최신동향 등을 감안해 시장의견과 정책적 수요를 반영했다. 무탄소 가스발전 등 녹색분류체계 내용 및 메타버스, 핵산기반 백신 등 최신 산업동향을 반영한 '뉴딜투자 공동기준' 개편으로 관련 중소·벤처기업에 모험자금 공급을 유도하고, 글로벌 높은 성장이 기대되면서 정책적 육성도 필요한 탄소중립·친환경 분야의 운용사를 우선 선정했다.

아울러 운용사의 ESG 투자역량 등을 심사시 고려하고, 뉴딜펀드의 조속한 결성과 투자를 유도하기 위한 인센티브도 부여할 계획이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출자사업은 내달 3일 제안서 접수를 마감하며, 분야별 공정하고 신속한 심사과정을 통해 3월중 운용사를 선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1차 사업 이후 4월 중 1조2000억원 규모의 2차 출자사업이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2차 사업은 민간 주관기관의 참여와 함께 지역투자 활성화, 모험자본 생태계 선순환, 인프라 지원에 중점을 둘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dogo84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