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령 부림초, 꾸준한 자전거 사랑
의령 부림초, 꾸준한 자전거 사랑
  • 의령/전근 기자
  • 승인 2009.10.1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모 지급등 안전운행 습관화 지도
자전거에 대한 관심이 늘어가고 있는 요즘 의령 부림초등학교(교장 박평길)의 꾸준한 자전거 사랑이 관심을 끌고 있다.

2008년에 이미 교통안전공단 부산경남지사의 도움으로 전교생에게 자전거 안전모를 무상지급 한 바 있으며, 올해에도 위 단체의 도움을 받아 파손되거나 분실한 학생들에게 안전모를 재지급했다.

교통안전공단의 관계자는 “보통 안전모 지급은 1회성 행사인 경우가 많은데, 학생들의 자전거 안전에 꾸준하게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는 모습이 참 보기 좋다”며 부족분을 흔쾌히 지급해 주었다.

지난달 21일에는 자전거의 날을 운영해 자전거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키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으며, 매일 등하교 시간에는 자전거 안전 실천을 점검해 안전한 자전거 운행이 습관화 될 수 있도록 지도하고 있다.

또한 오는 11월에는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자전거 배움터를 개최해 자전거 사랑, 환경사랑, 건강한 부림초등학교의 전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