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초등 돌봄 오후 7시까지 운영… 중산층도 '반값 등록금'
내년 초등 돌봄 오후 7시까지 운영… 중산층도 '반값 등록금'
  • 이인아 기자
  • 승인 2021.12.30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아부터 대학생까지 교육비 경감… 교육부, 내년 정책 안내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내년부터 초등돌봄 운영 시간이 오후 7시까지로 연장된다. 또 중산층 대학생도 반값 등록금 혜택을 받는다. 

교육부는 내년부터 달라지는 교육분야 8개 영역, 30개 주요 개선 사업을 선정해 30일 발표했다. 

먼저 학부모 부담 경감을 위해 초등돌봄 운영 시간은 현 오후 5시에서 오후 7시로 연장한다.

코로나19로 발생한 초·중등 학생 학습공백의 해소를 위해 2만명의 대학생을 초·중·고 학생에 투입해 학습과 상담을 지원하는 '튜터링'도 추진한다. 

또 대학생에게 제공하는 국가장학금은 그 대상을 중산층으로까지 확대한다. 국가장학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에게 주는 소득연계형 맞춤 국가장학제도다. 

기초·차상위 가구의 첫째 자녀에 대한 지원 금액은 기존 연간 520만원에서 700만원으로 확대되고 둘째 자녀에게는 등록금 전액을 지원한다. 

월 소득인정액이 4인가구 기준중위소득 90~200% 이하인 서민·중산층 가구에 대한 국가장학금 지원 단가는 기존 연간 67만5000~368만원에서 연간 350만~389만원으로 늘린다. 

유아 교육비 부담을 경감하는 대책도 마련됐다.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다니는 유아의 누리과정 지원 단가가 2만원 인상되면서 교육부는 국공립유치원 유아학비는 월 10만원, 사립유치원 유아학비·어린이집 보육료는 월 28만을 지원한다. 

이외 교육 현장에 인공지능(AI)을 적용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교육법' 제정을 추진하고 2025년 시행 예정인 고교학점제의 안착을 위해 시도별 구성된 추진단을 지원한다. 

저소득층 성인의 평생교육 기회 보장을 위해 평생교육이용권 지원 규모를 2배로 늘리는 한편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K-MOOC) 등 한국형 온라인 콘텐츠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신아일보] 이인아 기자

ina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