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일정 거부하고 '부산' 간 이준석… 잠행 계속
공식 일정 거부하고 '부산' 간 이준석… 잠행 계속
  • 김가애 기자
  • 승인 2021.12.01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대표 정무실장·청년최고위원 동행한 듯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당대표 패싱' 논란으로 공식 일정을 무기한 취소했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잠행이 계속되고 있다.

KBS 보도에 따르면 이 대표는 30일 오후 부산에 도착했다. 

이 대표가 김해공항 출구를 향해 걸어가면서 김철근 당대표 정무실장과 김용태 청년최고위원 등과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영상에 포착된 것이다.

취재진이 부산 방문 이유 등에 대해 물었지만, 이 대표는 답하지 않은채 이동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달 29일 저녁 초선 의원 5명과 술자리를 갖던 도중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렇다면 여기까지입니다"라는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남겼다. 뒤이어 "^_^p"라는 이모티콘을 남겼다. 

향후 당 대표 일정도 모두 취소해 사실상 정당 활동 보이콧에 들어갔다.

이 대표의 휴대전화는 1일 오전 9시 현재까지 전원이 꺼져있는 상태다.

한편, 김병준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1일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지금으로서 당의 가장 큰 목표는 대선을 승리로 이끄는 것"이라며 "지금 당 대표가 가장 열심히 해야 할 일이 선거에 이기는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