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독자가맹점 구축' 본격 착수
우리카드, '독자가맹점 구축' 본격 착수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11.21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말 독자 시스템 구축…향후 250만개 가맹점 유치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우리카드가 본업경쟁력 강화와 미래 지속 성장을 위해 '독자가맹점 구축'에 본격 착수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구축을 통해 독자 카드 상품 라인업을 구성해 상품경쟁력을 강화하고 온라인, 대형 유통 가맹점 마케팅을 확대해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가맹점 특화 맞춤 카드와 개인사업자 금융 등 우리금융 그룹사와 연계한 토탈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상권분석 및 우리카드 고객 대상 가맹점 마케팅 지원 등 가맹점의 실질적인 매출 증대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지난 7월 우리카드는 독자가맹점 구축 기본 계획을 세우며 시스템 구축 체계와 전략에 대해 컨설팅을 마쳤다. 이를 바탕으로 250만 우리카드 가맹점 모집을 추진, 오는 2022년 말까지 독자적인 가맹점 체계를 완성해 나갈 예정이다.

독자가맹점 구축을 통해 다양한 지불결제 변화에 신속 대응하고, 가맹점 데이터를 활용한 초개인화 마케팅과 개인 사업자 CB, 마이페이먼트 등 디지털 기반의 신사업 기회를 확보하며, 은행 등 우리금융그룹사 상품 연계 판매로 그룹 시너지를 확대할 계획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독자 결제망 구축은 우리카드가 우리은행에서 분사한 2013년 이후 꾸준히 논의됐던 사안으로 최근에 구체화되며 본격 착수했다"면서 "해당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향후 고객과 가맹점 대상 혜택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