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의료비 1억 전달
건협,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에 의료비 1억 전달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1.11.15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 채종일 회장이 연합회 김재학 부회장에게 후원금 전달을 하고 있다.사진 좌측부터 건협 김현경 홍보기획부장, 최상철 홍보기획실장, 채종일 회장, 연합회 김재학 부회장, 정진향 사무총장, 김진아 사무국장.(사진=한국건강관리협회)
협 채종일 회장이 연합회 김재학 부회장에게 후원금 전달을 하고 있다.사진 좌측부터 건협 김현경 홍보기획부장, 최상철 홍보기획실장, 채종일 회장, 연합회 김재학 부회장, 정진향 사무총장, 김진아 사무국장.(사진=한국건강관리협회)

한국건강관리협회(이하 ‘건협’)는 15일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를 방문해 희귀·난치성질환으로 고통받는 환우와 그 가족을 위한 의료비 1억 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건협 채종일 회장, 한국희귀·난치성질환연합회 김재학 부회장, 정진향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전달된 의료비는 고가의 의료비 부담 등 경제적 상실로 인한 환우 및 가족들의 실질적 어려움을 완화하고 건강증진을 돕는 데 사용된다.

채종일 회장은 “이번 후원이 긴 투병으로 힘들어하는 희귀·난치성질환 환우와 그 가족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통해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건협은 지난 2018년을 시작으로 희귀․난치성질환자를 위해 3년째 후원을 이어나가고 있다.

또한, 건협은 오는 22일 서울 영등포구 소외계층에게 무상으로 생필품을 지원하는 영원마켓에 후원금을 기탁할 예정이다.

[신아일보]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