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신규 다이렉트 브랜드 선봬
삼성화재, 신규 다이렉트 브랜드 선봬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10.27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밀착형 플랫폼 확장 추진
(오른쪽 무대위)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의 아바타가 삼성화재 자체 메타버스 '썸'에서 열린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브랜드 런칭 컨퍼런스에서 참석자들에게 신규 브랜드 도입 배경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삼성화재)
(오른쪽 무대위)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의 아바타가 삼성화재 자체 메타버스 '썸'에서 열린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브랜드 런칭 컨퍼런스에서 참석자들에게 신규 브랜드 도입 배경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삼성화재)

삼성화재가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 '썸(SOME, Samsungfire On Metaverse Engine)'에서 새로운 다이렉트 브랜드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을 선보였다고 27일 밝혔다.

삼성화재는 신규 다이렉트 브랜드 착을 디지털 사업의 구심점으로 삼고 삼성화재 다이렉트를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착은 고객에게 '착' 맞는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착착' 제공한다는 의미가 담겼다.  

이날 행사는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의 브랜드 탄생 배경 소개를 시작으로 김규형 디지털본부장 및 고기호 디지털추진팀장이 향후 디지털 사업 전략과 계획을 공개했다. 그 외 임직원들도 아바타의 모습으로 참석했다.

김규형 삼성화재 디지털본부장은 "언택트가 일상화되면서 향후 보험사의 온라인 사이트는 단순히 보험을 가입하는 곳이 아닌 보험을 매개로 한 서비스 플랫폼이 돼야 한다"며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생활밀착형 플랫폼으로 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개인별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초개인화된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그 외 운전을 자주 안하면 다른 혜택이 제공되는 운전자보험 등 기존에 시도하지 않은 다양한 상품도 지속 출시할 예정이다. 또, 안전운전, 건강관리 등 일상 속에서 고객이 좋은 습관을 만들 수 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AI 기술을 활용해 원하는 보험료에 맞춘 최적의 보장을 소개하는 보험 피팅 서비스 등 보험 본연의 서비스도 개선된다.

다이렉트 화면 구성도 점진적으로 단순화된다. 복잡한 메뉴를 덜어내고 꼭 필요한 정보만 담아 고객이 더 쉽고 쾌적하게 쇼핑하듯 보험을 구매할 수 있게 설계할 예정이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삼성화재 다이렉트는 보험을 가입할 때만 만나는 '보험 Seller'가 아닌 일상에서 만나는 'Care Mate'로 변신할 것"이라며 "삼성화재의 새로운 도전을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