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사업본부, 기념 우표 1만4900장 기증
우정사업본부, 기념 우표 1만4900장 기증
  • 김보람 기자
  • 승인 2021.10.20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기 우편함 손편지 답장에 활용
(사진=우정사업본부)
사단법인 온기에 기증할 기념 우표 (사진=우정사업본부)

우정사업본부가 사단법인 '온기'와 협약식을 맺고 기념 우표 10종 총 1만4900장을 기증한다고 20일 밝혔다.

사단법인 온기는 서울시 비영리 공익활동 단체로 우표박물관 등 서울 9개 지역에서 '온기 우편함'을 운영하며 사람들의 고민을 손편지로 답장해주고 있다. 기증 우표는 답장 손편지를 보내는 데 사용된다. 매년 3000여 통을 보내고 있어 5년 동안 발송에 쓰일 예정이다. 

기증되는 우표는 △우리 위성 천리안 △궁궐의 신비로운 동물 △선면화 등 올해 상반기에 발행한 것으로 일반 우표가 아닌 다양한 기념 우표로 마련됐다.

협약식은 오는 25일부터 내달 7일까지 열리는 '2021년 대한민국 온라인 우표 전시회'에서 체결한다. 

우표 전시회의 주제 중 하나인 '다시 찾는 희망'의 일환으로 우표 전시회 개최일인 25일 열린다. 우정사업본부와 사단법인 온기와의 협업을 통해 진행되는 '오디오 팟캐스트(읽어주는 편지)' 콘텐츠와 함께 공개돼 따뜻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2021 대한민국 온라인 우표전시회는 '우표, 지속가능한 세상을 말하다'라는 슬로건으로 코로나19로 변화된 사회환경을 고려해 작년과 같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qhfka718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