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국회의원, "코로나 등 재외선거사무 중지 대비 재외국민 투표권 보호해야"
이상민 국회의원, "코로나 등 재외선거사무 중지 대비 재외국민 투표권 보호해야"
  • 정태경 기자
  • 승인 2021.09.24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총선 대비 21대 총선 재외국민 선거인 수 55% 수준 불과
이상민 국회의원
이상민 국회의원

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 유성을)은 최근 치러진 총선과 대선 재외선거 투표율을 분석한 결과 2016년 20대 총선대비 2020년 21대 총선 선거인수가 15만4217명에서 8만4690명으로 45% 감소하고 투표자수도 6만3797명에서 4만858명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고 24일 밝혔다.

이상민 의원이 외교부로 받은 재외선거 투표율 현황에 따르면 2017년 치러진 대통령선거 재외국민 투표율은 75.3%에 달했으나, 2020년 치러진 21대 총선재외국민 투표율은 48.2%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코로나 19로 인해 55개국가 91개 재외공관에서 재외국민 투표가 중지되어 선거인 수가 급감한 것이다.

2012년 18대 대선에서는 22만2389명의 선거인 수 중 15만8225명이 투표하여 71.1%의 투표율을 보였으며, 2017년 19대 대선에서는 29만4633명 선거인수 중 22만1981명이 투표하여 75.3%의 투표율을 보였다. 그러나 총선의 경우 2016년에는 15만4217명 선거인 수 중 6만3797명이 투표했고, 2020년에는 8만4690명의 선거인 수 중 4만858명이 투표하여 각각 41.4%, 48.2%의 투표율을 보여 대선보다 상대적으로 낮은 투표율을 보였다.

이상민 의원은 “2020년 21대 총선 당시 코로나로 재외공관의 선거사무가 중지되면서 재외국민의 투표권을 행사하지 못했다”며 “2022년 3월 대통령 선거가 몇 개월 남지 않았는데 재외공관은 홍보 활동과 공정한 투표관리업무에 신경 써달라”고 당부했다.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