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 오픈…인증 중고차부터 판매 시작
벤츠,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 오픈…인증 중고차부터 판매 시작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1.09.15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하반기 신차 판매 확대 예정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 이용 이미지. [이미지=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 이용 이미지. [이미지=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공식 온라인 판매 플랫폼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Mercedes Online Shop)’을 15일 오픈하고 인증 중고차 부문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온라인 판매 체계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은 코로나19로 가속화된 온라인 판매 트렌드에 맞춰 소비자들의 안전한 차량 구매를 지원하고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벤츠는 판매 채널을 기존 오프라인 전시장에서 온라인으로 확장해 대면접촉을 최소화하는 비대면 시대에 소비자와 접점을 넓히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벤츠는 인증 중고차 부문부터 온라인 판매를 시작한다.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에 방문하면 전국 23개소, 엄선된 품질의 벤츠 인증 중고차 전시장의 매물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필터 기능을 사용하면 △모델 타입 △차체 타입 △엔진 타입 △가격 △주행 거리 △지역 △첫 등록일 등 다양한 조건을 지정할 수 있다.

차량을 결정하면 견적서를 요청하거나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또 메르세데스 온라인 숍에서 독점 제공하는 지금 주문하기 기능을 사용해 100만원의 예약금을 온라인으로 결제하면 해당 매물을 선점할 수 있다.

취소 시 전액 환불도 가능하다. 이후에는 해당 인증 중고차 전시장에 방문해 계약서 작성, 잔금 처리, 차량 인도 등 나머지 구매 과정을 진행하면 된다.

벤츠는 오는 다음 달 말까지 온라인 숍을 통해 예약, 계약금 결제 후 인증 중고차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보증기간 연장, 자차 사고 부담금 지원 등 혜택을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도 증정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세일즈 부문 총괄 이상국 부사장은 “인증 중고차를 시작으로 올해 내에 신차 영역으로 온라인 판매를 확장할 것”이라며 “딜러사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넘나드는 편리한 구매 환경을 제공하고 고객들에게 최상의 가치를 제공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고 말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