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가을 문화축제 신종플루로 ‘좌초’
가을 문화축제 신종플루로 ‘좌초’
  • 아산/주영욱기자
  • 승인 2009.09.1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 온양온천문화예술제·짚풀 문화축제 취소

최근 ‘신종플루 간염확산으로 인해 전국적으로 굵직굵직한 축제와 행사의 취소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아산시도 지역 최대 가을축제인 온양온천문화예술제와 짚풀문화축제를 취소한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특히 충남 아산시는 온양온천문화예술제와 짚풀문화제축체를 통합 해 치르려는 야심찬 계획을 갖고 있었으나 신종플루의 의해 결국 좌초됐다.



강춘구 사회국장(사진)은 “시는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이 최우선돼야 한다는 것이 시의 기본방침”이라며 이 같은 결정을 내린 배경을 설명했다.


강 국장은 “이번 취소 결정은 관련 단체인 아산문화재단, 온양문화원, 한국예총아산지부, 외암마을보존회의 축제 취소 건의에 대한 의견을 적극 반영한 해 축제와 관련한 예산은 아직 실행된 것이 없어 직접적인 손실액은 없는 상태이며, 절감된 예산은 소규모 문화예술행사와 민생안정 부분 등의 적정한 사업에 투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시는 향후 일일 1000명 이상의 인원이 참여 해 2일 이상 진행되는 축제와 행사는 취소한다는 기본방침을 세우고 있다”며 “앞으로 소규모 행사 시 신종플루 예방대책 강화를 위해 행사 개최 전 보건부서와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행사장 내 신고센터 운영, 발열감시와 개인위생 홍보에 전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