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8월 우수직원’에 박창순 주무관
충남도, ‘8월 우수직원’에 박창순 주무관
  • 김기룡 기자
  • 승인 2021.09.01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 갯벌’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공로 인정받아
박창순 주무관(사진=충남도)
박창순 주무관(사진=충남도)

 충남도는 8월 ‘이달의 우수직원’으로 문화유산과 박창순 주무관(학예연구사)을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박 주무관은 서천갯벌을 포함한 ‘한국의 갯벌’을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시키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으며 이번 영예를 안았다.

한국의 갯벌은 △충남 서천갯벌 △전북 고창갯벌 △전남 신안갯벌 △전남 보성·순천갯벌 등 4개로 구성된 연속유산이다.
  
이번 등재에 따라 우리나라는 자연유산 2건과 문화유산 13건 등 총 15개 세계유산을 보유하게 됐다.

도는 서천갯벌에 대한 지속가능한 보전 계획을 수립, 체계적인 관리와 함께 지역 관광 자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매달 도정 발전에 기여한 공무원을 추천받아 블라인드 심사를 통해 우수직원을 선발한다.
  
우수직원에게는 인증패를 수여하며, 해당 팀에는 소정의 격려금을 지급한다.

[신아일보] 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