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한국 여자배구, 세르비아에 0:3 완패…45년 만의 메달 도전 실패
[도쿄올림픽] 한국 여자배구, 세르비아에 0:3 완패…45년 만의 메달 도전 실패
  • 이상명 기자
  • 승인 2021.08.08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세르비아와의 동메달 결정전에서 한국 선수들이 실점 후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8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세르비아와의 동메달 결정전에서 한국 선수들이 실점 후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 여자배구가 투혼을 발휘하며 4강에 진출, 역대 두 번째 올림픽 메달에 도전했으나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은 8일 오전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3·4위전’에서 세르비아에 세트 스코어 0-3(18-25, 15-25, 15-25)으로 완패했다.

한국 여자배구는 ‘2012 런던 대회’에 이어 이번 대회에서도 최종 4위로 대회를 마쳤다. 동메달을 획득한 세르비아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에서는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여자배구는 ‘1976년 몬트리올 대회’에서 한국 구기 종목 사상 첫 메달인 동메달을 따낸 바 있다. 이후 45년 만의 두 번째 메달 획득에 나섰으나 꿈을 이루지 못하고 다음 대회를 기약했다.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을 앞세운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은 시상대에 태극기 게양을 꿈꿨지만 끝내 그 뜻을 이루지 못하고 최종 4위에 머물렀다.

여자 배구팀이 메달 획득에 실패하면서 한국은 도쿄올림픽을 ‘금메달 6개, 은메달 4개, 동메달 10개’로 마쳤다.

vietnam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