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통합신공항 상징물 설치
군위군, 통합신공항 상징물 설치
  • 김진욱 기자
  • 승인 2021.06.02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군위군)
(사진=군위군)

경북 군위군은 지역주민들에게 전투기에 대한 이질감을 해소하고 군청을 방문하는 민원인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불용 항공기(F-4D) 1기를 공군 제11전투비행단으로부터 무상으로 대여받아 군청 주차장 측면에 설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일명 '팬텀기'라 불리는 이 전투기는 제11전투비행단에서 대한민국의 하늘을 수호하는 임무를 마친 것으로 대구공항 통합이전을 통해 군위로 이전하는 부대의 전투기라는데 그 의미를 더한다.

이 전투기는 외부에서 보면 마치 하늘에 떠있는 모습으로 보인다.

전투기가 배치된 공간에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관람객 등의 편의를 위해 관람대 설치해 촬영할 수 있는 포토존도 마련했다.

군 관계자는 "공동합의문에 따라 군 영외관사가 군위에 설치되는 만큼 불용항공기 설치는 군 장병과 가족들을 군위군민으로 환영하는 의미를 가진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군위/김진욱 기자

gwkim@shinailb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