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빈집터 활용 2·3호 도시텃밭 조성
동대문구, 빈집터 활용 2·3호 도시텃밭 조성
  • 김용만 기자
  • 승인 2021.04.08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경동·청량리동에 추가설치… 9일 주민 자율 파종행사
사진은 휘경동 335-22번지에 조성된 2호 텃밭 전경.(사진=동대문구)
사진은 휘경동 335-22번지에 조성된 2호 텃밭 전경.(사진=동대문구)

서울 동대문구는 빈집활용 생활SOC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도심 흉물로 방치돼 미관을 저해하 고 안전을 위협하는 빈집을 헐어 도시텃밭 2곳을 조성하고 주민에게 개방한다고 8일 밝혔다. 

구는 지난해 9월 답십리동에 1호 텃밭을 조성한데 이어 올해 3월에는 휘경동과 청량리동에 2, 3호 도시텃밭을 각각 조성한다. 9일에 새로 조성한 휘경동, 청량리동 텃밭에서 각각 동 주민센터 주관으로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자율 파종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구는 서울시로부터 빈집 철거비와 텃밭조성 공사비를 지원받아 약 한 달간 휘경동 335-22 번지(2호)와 청량리동 32-8번지(3호)의 빈집 철거 및 텃밭 조성공사를 진행 빈집을 텃밭으 로 변신시켰다. 텃밭의 면적은 휘경동(2호) 63㎡, 청량리동(3호) 99㎡ 규모다.

구는 지난해 조성한 답십리동 1호 텃밭에 구역을 나누고 수도 등의 시설을 설치 운영하고 있다. 이곳에서 직접 건강한 식재료를 길러 먹는 마을 주민들은 만족도가 매우 높다.

유덕열 구청장은 “구는 많은 지역 주민들이 마을 텃밭 혜택을 고루 받을 수 있 도록 1동 1텃밭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