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병원, ‘사랑의 헌혈운동’ 실시
전북대병원, ‘사랑의 헌혈운동’ 실시
  • 송정섭 기자
  • 승인 2021.04.0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혈액 부족 심화…안정적 혈액수급 전 직원 동참
(사진=전북대병원)
(사진=전북대병원)

전북대학교병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심화된 혈액 부족 현상에 도움을 주기 위해 병원 본관 앞에서 ‘사랑의 헌혈운동’을 실시했다.

8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대한적십자사 전북혈액원과 공동으로 실시한 이번 ‘사랑의 헌혈운동’은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으로 더욱 부족해진 혈액의 안정적인 수급기반을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유행의 장기화로 인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혈액수급 비상상황을 함께 극복하고 고귀한 생명나눔운동을 실천하기 위한 것으로 전북대병원은 그동안 주기적으로 헌혈운동을 진행해왔다.

병원 본관 앞에 설치된 이동 헌혈버스에서 진행된 이날 사랑의 헌혈운동에는 병원 직원을 비롯 내방객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운동에 동참해 생명 나눔과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조남천 병원장은 “귀중한 생명을 살리고 따뜻한 사랑을 전달하는 헌혈운동에 자발적으로 동참해준 직원과 내방객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이번 헌혈운동이 수혈이 필요한 환자와 그 가족들에게 큰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swp207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