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루지체험장, 이달 12일 개장
횡성루지체험장, 이달 12일 개장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1.03.08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횡성군은 군 직영 유원놀이시설인 횡성루지체험장이 동절기 휴장을 마치고 3월12일 개장한다고 8일 밝혔다. 

군은 올해 개장을 기념해 3월31일까지 20일간 군민에게는 50%, 전 이용객에게는 20%의 특별할인행사를 실시한다.

군은 지난해 옛 국도 42호선의 우천면 오원리~안흥면 안흥리(전재) 구간 폐도로에 별도의 개발행위 없이 친환경적으로 루지체험장을 조성하고 군 직영으로 운영을 시작했다.

단일코스로 2.4km의 세계 최장을 자랑하는 횡성루지체험장은 지난해 8월12일 첫 개장 후 코로나19의 열악한 여건 속에서도 4만명에 이르는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며 군의 대표 체험형 관광시설로 각광받고 있다.

안흥면 전재고개 정상에서 루지에 몸을 싣고 활강하며 만끽하는 사계절의 수려한 자연과 트릭아트구간, 폭포구간, 괴물나무구간, 이상한 나라 구간 등 다양한 테마구간을 더한 스릴 만점의 다이내믹한 코스는 횡성루지체험장만의 매력과 강점으로 코로나19로 지친 피로감을 한방에 날려버리기에 충분하다는 평가다.

올해는 지난해 경험을 토대로 최대한 이용객의 편의와 만족도에 중점을 두고 운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주차불편 해소를 위해 주차면수를 확대하고, 대기시간 감축을 위해 방문객 수송을 위한 전기카트도 추가 운행한다.

또한 이용객이 불편함 없이 횡성루지를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각종 편의시설도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군은 야외시설이지만 코로나19 방역대책도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직원 및 고객 마스크 착용 의무화, 발열 체크, 손소독제 비치, 서명부 등록은 물론 상시 방역요원을 투입해 루지카트, 헬맷 등의 개인장비도 수시로 소독하는 등 횡성루지체험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이 코로나로 인한 불안감에서 벗어나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연중 상시 할인행사도 실시한다.

군민 20% 할인과 함께 코로나 시대에 맞춰 단체할인을 30명 이상에서 15명 이상으로 확대 운영하고 오크밸리, 숲체원을 포함해 횡성에서 숙박하는 이용객들에게는 숙박영수증 지참시 군민과 동일하게 2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1회 50% 할인권 구입고객을 제외한 모든 이용객에게 입장권 구매시 군 전 지역 내 농산물판매장, 식당, 상가 등 모든 매장에서 현금처럼 사용가능한 3000원의 관광상품권도 제공한다.

장유진 문화체육관광과장은 “횡성루지체험장이 횡성여행의 필수코스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다양한 프로그램과 이벤트를 마련하고 있다"며 "횡성호수길, 풍수원성당 등 코로나시대에 안전한 군의 비대면 관광지와 연계한 시너지효과로 올해에도 지역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횡성/김정호 기자

jhkij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