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결제원, '케이뱅크·신협'에도 금융인증서 적용
금융결제원, '케이뱅크·신협'에도 금융인증서 적용
  • 최지혜 기자
  • 승인 2021.03.03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PC 환경서 발급 받아 이용…상반기 중 4곳 추가 예정
케이뱅크 앱 금융인증서 발급·사용 화면. (자료=금융결제원)
케이뱅크 앱 금융인증서 발급·사용 화면. (자료=금융결제원)

금융결제원이 앞으로 케이뱅크와 신협에서 금융인증서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케이뱅크 고객은 케이뱅크 앱에서 신규 발급받거나 다른 은행에서 발급받은 금융인증서를 등록해 사용할 수 있다.

신협 고객은 PC 환경에서 금융인증서를 발급받고 간편 비밀번호 입력을 통해 금융인증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신협은 모바일 앱 '신협온(ON)뱅크'에도 금융서비스를 적용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금융인증서비스 발급 금융기관은 현재까지 18곳이다. 올해 상반기 중 농협과 산림조합, 씨티은행, 우정사업본부 등 4곳이 추가될 예정이다.

금융결제원 관계자는 "금융인증서비스 가입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공공, 증권, 핀테크 등으로 활용처가 급속도로 확산하고 있다"며 "연말 금융인증서 발급건수 2000만건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hoi1339@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