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소방서, 봄철 화재예방대책 본격 추진
부여소방서, 봄철 화재예방대책 본격 추진
  • 조항목 기자
  • 승인 2021.03.02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여소방서)
(사진=부여소방서)

충남 부여소방서는 3월부터 5월말까지 3개월간 봄철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 특히 봄철은 건조한 날씨 뿐아니라 바람 또한 강해 산불 등 화재 위험성이 높아 연중 화재 발생률이 가장 높은 계절이다. 

2일 부여소방서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봄철에 발생한 화재는 총 239건으로 전체화재의 33%를 차지했으며 화재원인으로는 쓰레기 소각 등 부주의 화재가 153건(64%)으로 가장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이에 소방서는 봄철 화재예방대책으로 △주거용 컨테이너 등 취약계층 화재안전 강화 △건축물 안전 및 석가탄신일 화재안전 대책 추진 △코로나19 백신 접종센터 소방특별조사 등 화재안전 관리 강화 △산림화재 대비, 대응 태세 확립 등이 추진된다.

김기록 서장은 “봄철에는 해빙기로 인한 안전사고 위험이 높고 건조한 날씨로 작은 불씨에도 대형 화재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며 “봄철 특성에 맞는 맞춤형 소방안전대책 추진으로 화재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jm00124@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