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3년 연속 경북도내 시부 1위 고용률 달성
영천, 3년 연속 경북도내 시부 1위 고용률 달성
  • 장병욱 기자
  • 승인 2021.03.0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하반기 기준 66.4%...청년층 고용률 최고

경북 영천시가 3년 연속 도내 시 지역 고용률 1위를 달성했다.

1일 시에 따르면 통계청이 지난달 23일 발표한 ‘2020년 하반기 지역별 고용조사’에 따르면 시 취업자 수는 5만9600명, 고용률은 66.4%로 상반기 대비 0.6% 상승했고, 실업률은 2.7%로 상반기 대비 0.3% 하락하여 코로나19 고용 위기 속에서도 일자리창출의 큰 성과를 달성했다.

전반적으로 모든 연령층에서 고용률 상승세를 보였으며, 특히 청년층(15-29세) 고용률은 경북 도내 시부에서 40.2%의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한해 시가 지역맞춤형일자리사업을 비롯하여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취업취약계층 대상 공공근로 일자리 등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실시하고 특히, 구직자 역량강화 교육, 취·창업 지원사업, 영천취업지원센터 운영 등 구인·구직 미스매치 해소에 힘을 기울여온 결과이다.

최기문 시장은 “일자리창출을 시정 운영의 최우선 과제로 두고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일자리 창출 사업 추진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다. 그러나 코로나 19의 장기화로 고용시장이 위축되면서 일자리사업에 큰 타격이 있었으나 고용시장 회복을 위해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발굴하고 청·장년 취업지원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영천/장병욱 기자

bwjang28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