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휴게소 운영업체 임대료 납부유예
도로공사, 휴게소 운영업체 임대료 납부유예
  • 서종규 기자
  • 승인 2021.01.15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상 규모 300억원…방역비용 총 6억원 별도 지원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한국도로공사가 고속도로 휴게소 운영업체를 지원하기 위해 올해 1분기 임대료를 납부유예하고, 휴게시설 방역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도로공사가 관리하는 200개 휴게소로, 1분기 납부유예 예상금액은 약 300억원이다.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비용도 휴게소별로 300만원씩 총 6억원을 지원한다.

공사는 앞으로 매출감소 피해규모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휴게소 운영업체의 의견 등을 반영해 납부유예 기간을 추후 확정할 예정이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이용객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휴게소를 방문하시는 고객들께서도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준수 등 방역수칙을 꼭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공사는 작년 2월부터 이용객 급감으로 휴게시설 매출 감소가 이어짐에 따라 △휴게시설 임대보증금 50% 환급 △휴게시설 임대료 납부 6개월 유예 △납품매장 수수료 30%인하 △화장실 등 공공시설 관리비용 지원 △추석 명절기간 임대료 면제 및 방역비용 등을 지원했다.

seojk052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