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1] 스타트업, 혁신상 3개사 선봉…97개사 '출격'
[CES 2021] 스타트업, 혁신상 3개사 선봉…97개사 '출격'
  • 송창범 기자
  • 승인 2021.01.1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K-스타트업관' 구성…5G‧IoT‧로봇‧AI 앞세워 '참가'

국내 스타트업 97개사가 5G(5세대)‧사물인터넷(IoT)‧로봇‧인공지능(AI)으로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Consumer Electronics Show) 2021’에 참가한다.

10일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에 따르면, 전면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CES 2021에 ‘케이-스타트업(KSTARTUP)관’이 11~14일 개설된다. 스타트업은 CES 2021의 주요분야 11개 중 하나로 구성된다. 11개 분야는 스타트업을 비롯해 5G&사물인터넷, 광고&엔터테인먼트&콘텐츠, 자동차, 블록체인, 건강&웰니스, 가정&가족, 몰입형 엔터테인먼트, 제품디자인&제조, 로봇&인공지능, 스포츠다.

중기부는 “창업기업 97개사가 온라인상에서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넘어 국내 창업기업의 기술과 역량을 전 세계 참관객에게 알리고 보다 더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CES 2021' 참여 혁신상 수상 기업 및 전시제품.(표=중기부)
'CES 2021' 참여 혁신상 수상 기업 및 전시제품.(표=중기부)

이번 온라인 '케이-스타트업(KSTARTUP)'관에 참여하는 국내 창업기업 97개사는 창업진흥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구테크노파크 등 10개 지원기관을 통해 각각 선발됐다.

선발된 창업기업의 참가 분야는 건강·웰니스(24개사), 5세대(5G)·사물인터넷(24개사), 로봇·인공지능(15개사) 등이다. 참여기업은 CES 2021 온라인 전시 사이트 내 개별 온라인 부스를 개설해 기업 소개와 영상 등 디지털 콘텐츠를 게재한다.

참여 창업기업 중 루플(Luple), 엠투에스(M2S), 소프트피브이(SOFTPV) 3개사는 CES 혁신상에 선정됐다.

중기부는 ‘케이-스타트업(KSTARTUP)’관과 연동되는 별도 홍보 누리집(kstartupces2021.com)를 구축해 참여 창업기업에 대한 정보를 해외 바이어와 투자자 등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김민규 중기부 기술창업과장은 “CES는 전 세계 최대의 시장인 미국에서 대한민국 창업기업의 혁신성을 보여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우수한 기술과 역량을 가진 창업기업이 해외시장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kja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