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집밥 먹거리 기획전…물가↓ 품질↑
홈플러스, 집밥 먹거리 기획전…물가↓ 품질↑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1.01.06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홈플러스 회원 대상 한우, 생물갈치 등 할인
9일엔 '딱 하루데이' 열고 사과, 양배추 특가 판매
6일 홈플러스 스페셜 목동점에서 모델들이 집밥 먹거리 행사상품을 선보이고 있다.(사진=홈플러스)
6일 홈플러스 스페셜 목동점에서 모델들이 집밥 먹거리 행사상품을 선보이고 있다.(사진=홈플러스)

홈플러스가 새해 ‘최상의 맛’ 캠페인의 일환으로 7일부터 13일까지 주요 신선 식재료를 저렴하게 선보이는 집밥 먹거리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내식 장기화로 자칫 단조로워질 수 있는 밥상의 품격을 올리겠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홈플러스는 먼저 마이홈플러스 회원 대상 농협안심한우 불고기(100g)와 곰거리 4종(1.5㎏)을 각각 20%, 40% 할인한다. 브랜드 돈육 삼겹살/목심(100g)은 20% 저렴하게 판매하고, 호주산 척아이롤(100g, 호주산)은 30% 할인해 1810원에 내놓는다.

또 제주생물갈치(대/마리) 6990원, 제주 이력제 광어회(300g) 2만2900원, 부산 생고등어(마리) 1990원, 포항 생대구(100g)를 1190원에 선보인다.

홈플러스는 맛과 건강을 더할 후식 과일도 저렴하게 마련, 행사카드 결제 시 타이벡밀감(3㎏), 한라봉(4~7입/박스) 각 1만990원, 소문난 유명산지 딸기(500g/팩) 8990원, 크나큰 킹스베리(6~8입/팩) 9990원, 대용량 특별기획 체리(1㎏/팩, 칠레산)와 고당도 오렌지(6~9입/봉, 미국산)는 각각 1만4990원, 7990원에 판다.

이 밖에도 친환경 맛타리버섯(500g/팩)과 알배기(통) 각 1990원, 콤보마라닭강정 1만2990원, 마늘닭강정은 1만1990원에 선보인다.

홈플러스는 맛있는 한 끼 식사로 즐길 수 있는 고품격 간편식도 준비했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감자탕(1.5㎏) 9900원, 홈플러스 시그니처 돼지등뼈김치찜(1.3㎏) 1만900원, 홈플러스 시그니처 등갈비 바베큐 2종(등갈비/양념등갈비, 교차구매 가능)은 2개 이상 구매 시 10% 할인가에 판매한다.

9일 ‘딱 하루데이’ 행사에서는 청송사과(2㎏/봉)를 행사카드 결제 시 3000원 할인한 9990원, 양배추(통)는 2490원에 팔고, 허쉬 점보초콜릿 2종(밀크초콜릿/쿠키앤크림)은 각각 1+1 판매한다.

이창수 트레이드마케팅총괄이사는 “신축년 새해 장바구니 물가를 낮추고, 집밥의 품질과 맛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시켜주는 행사를 지속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