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청소년유해환경 개선 민·관·경 합동 캠페인 실시
영천시, 청소년유해환경 개선 민·관·경 합동 캠페인 실시
  • 장병욱 기자
  • 승인 2020.12.07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천시)
(사진=영천시)

경북 영천시는 지난 3일 대학수학능력 시험 후 영천경찰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직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소년유해환경 개선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민·관·경 합동 청소년유해환경 개선 캠페인은 시험에서 해방된 청소년들의 일탈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2개조로 나눠 청소년층이 주로 이용하는 유해업소를 중심으로 술·담배 판매금지, 19세 미만 22시 이후 출입금지 스티커 부착, 유해업소 단속 및 위기청소년 발굴 및 귀가 조치를 돕는 활동으로 진행했다.

김지숙 가족행복과장은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룬 수험생들 모두에게 좋은 결과가 있길 바란다”며, “수험 스트레스로 인한 음주·흡연 등 청소년들의 일탈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연말까지 청소년유해환경 개선 캠페인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아일보] 영천/장병욱 기자

bwjang28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