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펍지 흡수합병 ‘통합법인’ 출범…4개 독립스튜디오 강화
크래프톤, 펍지 흡수합병 ‘통합법인’ 출범…4개 독립스튜디오 강화
  • 송창범 기자
  • 승인 2020.12.0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래프톤 통합법인 로고.
크래프톤 통합법인 로고.

크래프톤이 통합된 법인으로 1일 새롭게 출범했다.

크래프톤은 펍지주식회사, 펍지랩스, 펍지웍스를 흡수합병 한다. 독립스튜디오의 변화도 생겼다. 피닉스와 딜루젼스튜디오가 합쳐져 라이징윙스가 탄생한다.

크래프톤의 독립스튜디오는 △PUBG 스튜디오(PUBG Studios) △블루홀스튜디오(Bluehole Studio, Inc., 대표 조두인) △라이징윙스㈜(RisingWings, Inc., 대표 김정훈) △스트라이킹 디스턴스 스튜디오(Striking Distance Studios, Inc., 대표 Glen Schofield)로 총 4개다.

PUBG 스튜디오는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PLAYERUNKNOWN’S BATTLEGROUNDS, PUBG)’의 지식재산권을 활용한 차기작 개발과 이스포츠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로의 사업 확장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블루홀스튜디오는 ‘테라(TERA)’, ‘엘리온(ELYON)’ 등의 PC MMORPG(대규모 다중사용자 온라인 롤플레잉 게임)의 제작을 맡고 있다.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를 맡은 ‘엘리온’은 12월10일 한국 출시 예정이다.

새롭게 출범하는 라이징윙스(RisingWings)는 캐주얼, 미드코어 중심의 모바일게임 제작 스튜디오이다. 라이징윙스는 ‘골프킹-월드투어(Golf King – World Tour)’와 ‘미니골프킹(Mini Golf King)’ 등의 글로벌 서비스를 계속해 나간다. 또한 전략, 아케이드, 아웃도어 스포츠 장르의 신작을 2021년 상반기부터 출시할 계획이다.

이외 스트라이킹 디스턴스 스튜디오도 ‘PUBG’의 오리지널 세계관을 활용한 새로운 게임을 개발 중이다.

크래프톤 관계자는 “독립스튜디오들은 자체적으로 지속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도록 각자의 장르에서 제작 능력을 갖춰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kja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