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전국 비 내리는 '소설'…낮부터 그치고 기온 '뚝'
[오늘날씨] 전국 비 내리는 '소설'…낮부터 그치고 기온 '뚝'
  • 권나연 기자
  • 승인 2020.11.22 08: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절기상 첫눈이 내린다는 소설(小雪)이자 일요일인 22일은 전국이 대체 흐린 가운데 서해안을 시작으로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새벽 서해안에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전까지 전국 대부분의 지역으로 확대돼 낮부터 그치겠다. 기온이 낮은 강원 산지는 곳에 따라 비 또는 눈이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 남부 △충남 북부 △강원 영서 남부 5∼20㎜다. 그 밖의 지역은 5㎜ 안팎의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3∼11도, 낮 최고기온은 9∼15도로 오전에는 전날보다 5도 이상 높겠으나 비가 그친 이후 추운 날씨를 보이겠다. 이에 따라 23일 오전에는 기온이 5∼10도가량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의 움직임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2.5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높이로 예보됐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3.5m, 서해 0.5∼3.0m, 남해 0.5∼3.0m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동해안 지역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을 수 있다”며 “해안가 안전사고에 특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11-22 09:42:41
유교문화권의 24절기인 소설(小雪). 양력 2020년 11월 22일(음력 10월 8일)은 소설입니다. 태음태양력의 겨울은 입동이후 소설.대설.동지.소한.대한까지를 겨울로 봅니다.유교 경전 예기는 겨울철인 음력 10월, 11월에 저장하고 쌓아두는것(收藏, 積聚)을 중요하게 언급하는데, 중국은 벼를 저장하면서 술도 만들게 되고, 한국은 수확한 채소나 과일로 김치(김장), 곶감, 무말랭이, 호박오고리등 저장식품을 만드는 전통이 생겨난것으로 판단됩니다. 입동(立冬)에 마치지 못한 김장을 지속하는 시기로, 겨울에 먹을 곡식과 반찬을 대대적으로 저장해두는 절기입니다.

http://blog.daum.net/macmaca/3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