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증권, 3분기 순익 1625억원…전년대비 55.6%↑
메리츠증권, 3분기 순익 1625억원…전년대비 55.6%↑
  • 홍민영 기자
  • 승인 2020.11.05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리츠증권은 3분기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162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5.6% 증가했다고 5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2081억원으로 72.2%, 세전이익은 2239억원으로 57.3% 각각 증가했다.

메리츠증권 관계자는 "국내 증시 호조로 인한 거래대금 증가로 위탁중개 수익이 확대되며 리테일 부문에서 분기 기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또 트레이딩 부문에서는 전략적 트레이딩과 차익거래 등에서 좋은 실적을 냈고, 기업금융(IB)·홀세일 부문도 양호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올해 1~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은 4206억원, 영업이익은 574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7.4%, 26.7% 늘었다. 

메리츠증권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불확실한 금융시장 환경 속에서도 안정적인 수익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고 분석했다.

hong9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