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 원산안면대교 낚시어선 교각 충돌...3명 사망
태안, 원산안면대교 낚시어선 교각 충돌...3명 사망
  • 이영채 기자
  • 승인 2020.11.02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망 3명, 중경상 19명이며 항해부주의로 추정, 선장 형사입건 조사 예정

 

구조된 일부 낚시승객들이 태안 영목항 항포구에서 대기중인 119구급차와 구조세력의 보호를 받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는 모습.(사진=태안해경)
구조된 일부 낚시승객들이 태안 영목항 항포구에서 대기중인 119구급차와 구조세력의 보호를 받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는 모습.(사진=태안해경)

지난 10월 31일 아침 5시 41분께 낚시어선 A호(9.77t)가 원산안면대교 교각과 충돌해 3명이 숨지고 19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해 해경 경비함정 등 구조세력을 급파해 긴급구조 했다.

1일 태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사고선박에는 총 22명(선장, 승객21명승선)이 승선하여 오전 4시 50분경 보령해양경찰서 오천파출소에 신고 후 출항해 고속(시속 33km추정)으로 항해하다가 교각을 들이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사망자 3명과 부상자 19명은 태안의료원, 천안단국대 병원 등 10개 병원에 이송 되었으며, 이중 1명은 두부외상으로 중증 상태이며 5명은 퇴원한 상태다. 

사고선박이 출항할 당시 해상의 날씨는 파고 1미터로 기상 및 시정은 양호한 것으로 선장의 음주여부 및 승선원 과승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해경은 사고 시간대가 동이 트기 전 새벽으로 주변이 어두운 상태에서 선장이 교각을 보지 못하고 충돌한 것으로 항해 부주의에 의한 사고원인을 추정하고 A호 선장(40대)을 형사 입건해 자세한 사고경위 등을 조사 할 예정이다.

해경에서는 오늘 오후 2시경 유가족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달하고 사고경위 등을 설명했다.

한편, 태안해경은 동절기 일출·몰 시간대에 낚시어선의 안전운항을 당부했다.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