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 83명… 이틀간 11명 늘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 83명… 이틀간 11명 늘어
  • 한성원 기자
  • 승인 2020.10.31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올해 독감백신을 맞은 후 사망한 것으로 신고된 사례가 83명으로 늘었다.

31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2020∼2021 절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사망신고 사례는 총 83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9일 0시 기준 72명과 비교하면 이틀 만에 11명이 늘어난 수치다.

현재까지 보고된 사망자 83명 가운데 남성은 46명, 여성은 37명이다.

연령대별로는 △70대 37명 △80대 이상 34명 △60대 미만 8명 △60대 4명 순으로 나타났다.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까지 이른 시간은 48시간 이상인 경우가 50건(60.2%)이었고, 접종 후 하루도 채 되지 않아 사망한 사례는 13건(15.7%)이었다.

질병청은 전날 예방접종 피해조사반 신속대응 회의를 열고 추가 사망 사례 1건을 검토했으나, 앞선 71건처럼 백신 접종과의 인과성이 매우 낮다고 결론 내렸다.

나머지 11건에 대해서는 보건당국과 전문가의 역학 조사가 진행 중이다.

[신아일보] 한성원 기자

swha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